헤드라인 HEADLINE
중구 평생학습도시·행복학습센터 선정
중구 평생학습도시·행복학습센터 선정 민선 6기 구청장 공약 이행 `쾌거' 평생학습 사업 1억 2300만 원 지원 NICE캠퍼스 다양한 프로그램 추진  중구는 2017년도 교육부 지역평생교육 활성화 지원사업에 신규 평생학습도시와 행복학습센터로 선정됐다. 구민의 평생교육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쳐 민선 6기 김은숙 중구청장의 공약사항을 이행하는 쾌거를 이뤘다.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에서 추진하는 사업으로 중구 평생학습도시는 국비 9000만 원, 행복학습센터는 최고 등급인 3300만 원을 지원 받아 다양한 평생교육 프로그램을 추진한다.  우리 구는 `중구는 대학이 없다? 중구가 대학이다!'를 평생학습도시 슬로건으로 하여 6.25 전쟁 당시 전시연합대학이 있었다는 역사적인 상징성과 여러 개의 대학으로 이뤄져 있는 영국의 옥스퍼드 연합대학을 개념으로 하여 중구 전체를 하나의 평생학습 대학으로 조성한다. 중구의 슬로건인 `나이스 부산 중구'를 평생학습에 도입하여 `평생학습 나이스 열린캠퍼스' 중구를 비전으로 지역특성을 살린 4개의 캠퍼스로 나누었다. 재생도시 - 대청·보수동  도심재생사업이 활발한 대청동, 보수동 지역을 N캠퍼스(New Community, 재생도시)로 하여 새롭게 태어나는 평생학습마을로 만든다. 평생학습도시 선정 첫 해인 올해 N캠퍼스에서는 부산시 대표시책인 `다복동 사업'과 연계해 평생교육으로 양성한 인력을 마을에서 직접 활용하고, 용두산 공원에서는 `용두학당'을 운영해 시민들에게 새로운 학습·놀이문화를 제시한다. 산복도로도시 - 영주1·2동  노년층이 모여 있는 산복도로 영주1·2동을 I캠퍼스(Improvement, 산복도로도시)로 하여 모두가 함께하는 학습모노레일로 조성한다. I캠퍼스는 지역상인들이 고지대 구민들에게 재능기부와 재능 등을 지원하는 `지구공동체사업'으로 나눔문화를 확산하고, 소규모 경로당에 다양한 학습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문화도시 - 중앙·동광동  문화와 역사가 살아있고 예술가들이 모여 있는 원도심 중앙동, 동광동 지역을 C캠퍼스(Culture, 문화도시)로 하여 문화가 생동하는 평생학습 공동체로 만든다. C캠퍼스는 7월 4일 전국 최초로 개관하는 부산영화체험박물관과 연계하여 특화된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관내 대안학교와 도서관 등과 협력해 학교 밖 청소년들과 이주여성들의 사회활동도 적극 지원한다. 시장도시 - 부평·광복·남포동  전국 최다 21개 전통시장이 밀집한 부평동, 광복동, 남포동 지역은 E캠퍼스(Economy, 시장도시)로 하여 지역과 상생하는 평생학습경제로 만들어갈 계획이다. E캠퍼스는 용두산자갈치 관광특구 상인들의 역량강화를 위해 학습아지매! 학습시장을 계속 운영하고, 지역경제 공동체로 상생하는 멘토링사업과 학습-고용연계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김은숙 중구청장은 "처음 취임했던 2008년부터 평생학습조례 제정을 시작으로 전담부서 신설, 평생교육사 채용, 중장기 발전계획 수립 등 학습도시 조성 기반을 꾸준히 마련해 왔으며, 올해 교육부 평생학습도시와 행복학습센터 선정을 계기로 구민들의 실질적인 행복지수를 높이는데 혼신의 노력을 다해 배움이 살아있는 평생학습도시를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문의 ▶홍보교육과 600-4161∼4

제 489호

2017년 06월 (최종편집시간 : 2017.06.25)

의정

중구의회 제244회 제1차 정례회 개회 중구의회 제244회 제1차 정례회 개회  중구의회(의장 최진봉)는 제244회 제1차 정례회를 6월 20일 개회했다.  오는 6월 28일까지 8일간의 일정으로 운영되는 이번 정례회에서는 2017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과 2016 회계연도 결산 및 예비비 지출 승인안 등 주요현안을 심사 의결한다.  또 부산광역시 중구 지역보건의료심의위원회 조례 일부개정조례안과 부산광역시 중구 금연구역 지정 등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을 심의 의결한다.   더보기

종합

황홀했던 피란수도 부산야행 황홀했던 피란수도 부산야행 도보·역사투어, 체험행사 영도다리 야간 도개 관람  6월 23일과 24일 오후 5시부터 11시까지 임시수도 정부청사, 부산근대역사관 등 중구와 서구 내 문화유산현장 25개소에서 `2017 피란수도 부산야행'(이하 부산야행)을 개최했다.  중구 40계단에서는 또따또가의 `모던타임즈' 공연이, 부산중앙성당에서는 파이프오르간의 깊은 울림이 널리 퍼졌다. 동아대 석당박물관에서는 육군 제53사단 군악대 공연을 시작으로 부산시향의 금관5중주, `지대넓얕'(지적 대화를 위한 넓고 얕은 지식)의 인기 패널 채사장의 특별 인문학 강연이 이어졌다.  둘째 날 임시수도 정부청사에서는 `서병수 부산시장과 한국사를 가르치는 최태성 강사의 피란투어 부산'이 진행됐고, 김은숙 중구청장·뽀빠이 이상용과 함께하는 역사투어가 펼쳐졌다. 행사의 마지막은 시민들이 영도다리 야간도개를 바라보면서 각자의 소망을 담은 풍선을 날려 보내며 피날레를 장식했다.  보수동 책방골목과 부산근대역사관 등 부산야행 도보 투어와 역사투어를 하는 시민들이 많았다. 전통신발과 전통연 만들기, 나만의 전투식량 만들기 등 50여 개의 체험행사가 부산근대역사관과 임시수도기념관을 비롯한 행사장 곳곳에서 진행됐다.  부산영화체험박물관이 부산야행 기간 동안 임시 개관해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졌고, 보수동 헌책방골목 맞은편에서는 마술공연이 열렸다. 2020년 부산근현대역사박물관으로 탈바꿈하는 (구)한국은행 부산본부도 개방했다.  군복을 입은 아빠나 오빠와 함께 행사장을 찾으면 세상의 하나뿐인 군번줄을 선물로 받을 수 있었고, 행사기간 중 5000보 이상 걷거나 리플릿에 기념도장을 찍어오면 역시 기념품을 받는 등 다양한 이벤트가 선보여 시민들을 즐겁게 했다. 더보기

열린구정

이미지 준비중 입니다
착한 부동산 중개업소 확대 운영 지적도 등 민원서류 발급 서비스  6월부터 `착한 부동산 중개업소'가 확대 운영되고 있다.  중구 관내 133개의 부동산 중개업소 중 23%에 해당하는 30개 업소가 착한 부동산 중개업소로 참여했다. 지난 3월부터 저소득 소외계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부동산 중개수수료를 무료로 제공해왔다. 참여업소가 차츰 늘고 있다.  중개업소는 인근 주민들을 알게 되어 좋고, 주민들은 편하게 무료로 이용할 수 있어 서로에게 도움이 된다. 6월부터는 일반 주민에게도 복사, 스캔, 팩스, 핸드폰 충전, 민원서류 발급을 무료로 제공해 주민들의 반응이 뜨겁다. 특히 생활 공구가 비치된 중개업소에서는 공구를 무료로 대여해 준다.  착한 부동산 중개업소의 서비스 이용을 희망하는 주민은 영업시간 내 참여 부동산에 방문해 복사, 팩스, 스캔, 핸드폰 무료충전, 생활 공구 대여를 비롯한 본인확인을 요하지 않는 건축물대장, 토지대장, 지적도 등 민원서류 발급 서비스도 무료로 받아볼 수 있다. 단 착한 부동산 중개업소마다 제공하는 서비스가 조금씩 다르므로 이용 가능한 서비스를 확인해야 한다. 또한 착한 부동산 중개업소에는 위기가정 발굴을 위한 `행복우체통 희망나누기 사업' 엽서를 비치해 도움이 필요한 주민을 찾는데도 일조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비스 참가 희망 중개업소는 구청 재무과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구 홈페이지와 나이스 중구(구보)에 참가 중개업소를 게재해 홍보한다. 문의 ▶재무과 600-4631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