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HEADLINE
중앙동 주민센터 신축 개소
중앙동 주민센터 신축 개소 주민센터 업무환경 크게 개선,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중앙동 주민들의 오랜 숙원이었던 중앙동 주민센터가 1월 15일 신축 개소했다.  12억여 원을 들여 지난해 6월 26일부터 신축공사를 시작해 6개월 만에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풍물단의 지신밟기를 시작으로 오후 3시 신축 개소식이 열렸으며, 구청장과 시의원, 구의장, 각급단체장, 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하여 개소를 축하했다. 개소 테이프 커팅에 이어 제막 행사를 가진 뒤 참석자들은 건물 시설 내부를 관람했으며 의식행사에서 신축건물에 대한 경과보고를 받았다. 시공업체인 한평종합건설 김정범 대표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참여 내빈들은 희망떡 나누기를 하고 모두 함께 신축을 축하하는 축배를 들고 대화를 나누었다.  중구 중앙대로 41번길에 새로 지어진 중앙동 주민센터는 대지면적 201.79㎡, 연면적 642.69㎡, 지상 4층 건물이다.  1층에는 고객만족 서비스를 위한 `민원실'과 `복지상담실'이 들어서 있다. 2층에는 아담하게 꾸며져 책 보기 좋은 `책사랑방'과 주민들과의 열린 대화 창구인 `동장실'을 비롯하여 `예비군 동대', `문서고'가 마련됐다. 3층에는 그동안 주민센터가 오래되고 협소하여 운영하지 못하던 주민자치회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는 멋진 `프로그램실'과 `향방물자 보관소'가 갖춰졌다. 프로그램실이 마련되어 앞으로 주민들을 위한 다양한 취미, 여가 교실이 개설될 것으로 기대된다. 4층에는 여러 가지 행사를 열 수 있는 `다목적홀'이 들어섰다. 옥상에는 하늘정원을 꾸며 주민들이 쉴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건물 내부를 둘러본 이경지(74) 씨는 "너무 깨끗하고 멋지게 잘 해놓았네"라며 감탄했다. 중앙동 주민 백무선(82) 씨는 "잘 지었고, 엘리베이터가 있어 너무 좋다"면서 나이 많은 노인들을 위해 4층 건물임에도 엘리베이터를 설치한 것을 보고 기뻐했다.

제 436호

2013년 01월 (최종편집시간 : 2013.01.25)

의정

중구의회, 새해 첫 의정 활동 개시 중구의회, 새해 첫 의정 활동 개시  중구의회(의장 최진봉) 의원들은 계사년 새해 첫 의정 활동에 들어간다. 1월 29일부터 2월 1일까지 4일간 제204회 임시회가 열린다.  새해 첫 임시회에서 중구의회 의원들은 ▲부산광역시 중구 중구세 감면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 여성발전 기본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 지진피해 시설물 위험도 평가단 구성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 등을 심의 의결한다.  특히 1월 29일 개회하는 제1차 본회의에서 중구의회 의원들은 집행부의 2013년도 구정업무에 대한 보고를 청취한다. 더보기

종합

정의화 국회의원 한미외교협의회장 선임 정의화 국회의원 한미외교협의회장 선임  18대 국회 의장 대행을 지낸 5선의 새누리당 정의화(사진) 의원이 1월 7일 제19대 국회 한미외교협의회 회장으로 선임됐다. 정의화 의원은 "올해 박근혜 정부와 오바마 2기 정부가 들어서고 동북아 질서의 불확실성이 증대되는 상황에서 한미관계의 중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커지고 있다"며 "한미관계의 발전과 한반도 통일에 있어 미국의 적극적 역할을 이끌어내는 데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