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HEADLINE
제4회 부산 크리스마스 트리문화축제 개막
제4회 부산 크리스마스 트리문화축제 개막 2012. 12. 1(토)∼2013. 1. 6(일) 광복로 및 광복중앙로 일원  제4회 부산 크리스마스 트리문화축제가 12월 1일부터 내년 1월 6일까지 37일간 광복로 일대에서 `다양한 문화와 함께하는 성탄'을 주제로 열린다. 트리축제는 부산 크리스마스 트리문화축제 조직위원회 주최, 광복로문화포럼 주관으로 열리는 시민참여형 축제이다.  12월 1일 오후 6시부터 트리문화축제 개막식이 광복로 시티스폿 앞 특설무대에서 펼쳐진다. 점등식 후 축하퍼레이드와 축하공연이 선보인다. 메인 트리는 붉은 색과 블루화이트 색 장식 조명을 사용해 지난해보다 환상적이고 장엄하게 꾸민다. A, B, C 3개 구간으로 나누어 테마에 따라 조명 장식을 달리했다. A 구간인 광복로 입구에서 시티스폿까지의 440m 구간은 `별을 따르다(Follow the Star)'를 주제로 별이 내리는 길, 눈 내리는 마을, 천사를 만나다, 별을 따라가는 아이 조명 등으로 장식했다. B 구간인 시티스폿에서 근대역사박물관까지 390m는 `소망과 기원의 거리'로 다문화 상징 아이들 모형과 종, 가로등 별모양 등 다채로운 조명을 설치한다. C 구간인 시티스폿에서 국제시장 사거리까지의 330m는 `사랑과 나눔의 거리'로 겨우살이 나무터널, 사랑 나무길 등으로 꾸민다.  특히 축제 기간에 매일 콘서트가 열리고, 해설이 있는 영화제가 선보인다. 또 `나는 크리스마스 스타다' 행사와 소극장 공연, 시민이 참여하는 작은 무대, 디자인 공모전 등 다채로운 시민 참여 행사가 열린다.  매년 인기를 더해가는 트리문화축제는 지난해 아시아태평양도시관광진흥기구 TPO총회에서 축제 분야 최우수 축제로 선정되어 국내를 넘어 아시아 최고의 겨울 빛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는 다채로운 공연과 함께 더 화려한 테마별 조명을 설치하여 시민들과 국내외 관광객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기대된다.

제 434호

2012년 11월 (최종편집시간 : 2012.11.23)

의정

제203회 중구의회 제2차 정례회 개회 제203회 중구의회 제2차 정례회 개회  중구의회(의장 최진봉)는 11월 20일부터 12월 28일까지 39일간의 일정으로 제203회 중구의회 제2차 정례회를 개회하였다.  이번 회기에는 구정전반에 대한 질문과 답변을 통하여 구정현황을 파악하고 구민을 대표한 의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구정에 반영시키기 위한 「구정질문 및 답변」이 이어진다. 주요 현안사업에 대한 건의 및 시정 요구로 적극적인 구정수행을 위한 「행정사무감사」가 실시된다. 또 지방재정의 건전성 확보와 재원의 균등한 분배와 건전한 재정을 도모하기 위해 등을 심의해 내년도 한해 구정 살림규모를 확정하는 「2013년도 일반 및 특별회계 예산안」과 함께 「2012년도 제3차 추가경정 예산안」과 「2013년도 기금운영계획안」을 심의 의결한다.  한편 「부산광역시 중구 지방공무원 정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의회 의원의 의정활동비 등 지급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도 의결한다. 더보기

종합

이미지 준비중 입니다 주민 59.7% "지난 5년간 중구 발전했다" 응답 중구 강점 … 쇼핑인프라, 문화관광자원 구민 만족도 설문조사 결과  중구민 59.7%가 "지난 5년간 중구가 발전했다"고 응답했다. 또 가장 우선적으로 해결해야 할 과제로는 `주차 공간 부족'을 뽑았다.  우리 구는 주민 1,200명을 대상으로 지난 9월 구정운영에 대한 주민 만족도 측정과 지역발전 및 주민불편 사항 등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구정만족도(8문항)와 구정운영방향(16문항), 기본사항(6문항) 등 모두 30개 문항을 설문했다.  조사결과, 중구에 거주하고 있는 이유는 오랜 거주(37.4%)와, 직장(22.0%)이 가장 많았고, 중구민으로서의 자부심을 묻는 질문에 약간 있다(38.9%), 매우 많다(17.0%) 순으로 응답해 자부심을 지니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타구와 비교한 중구의 생활여건은 매우 좋다(5.8%), 좋다(41.5%)가 전체의 47.3%를 차지해 주민들이 중구의 생활여건이 타구에 비해 좋은 것으로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5년 동안 중구의 발전에 대해 묻는 항목에서 주민들은 매우 많이 발전 했다(15.8%), 다소발전 했다(43.9%)에 59.7%가 응답해 현 구청장 취임 후 지난 5년 동안 중구가 발전한 것으로 평가했다. 이는 거의 비슷하다(25.9%), 부진하다(7.6%)는 답변보다 높은 수치였다.  현 거주지에 대한 가장 큰 불만은 `주차 공간 부족'이라고 주민 44.59%가 답했다. 이어 노후주택(23.32%), 보행불편(14.63%), 교육 열악(9.04%), 기반시설 열악(5.41%)을 꼽았다. `중구에서 가장 큰 문제점이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대해서도 33.8%의 주민이 `교통, 주차문제'라고 답해 변두리 낙후 이미지(29%)와 노후아파트(20.2%) 문제를 지적한 사람보다 많았다.  주민들은 중구의 강점은 쇼핑인프라(29.56%)와 문화관광자원(21.42%)이라고 지적했다. 구의 시책이나 정보는 주로 구보인 나이스 중구(61.0%)를 통해 얻는 것으로 조사됐다.  우리 구는 이번 구민만족도설문조사 분석결과를 내년 정책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하여 주민들의 의견을 정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더보기

열린구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