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HEADLINE
원도심 젊음의 열기 … 중구 상권 `부활'
원도심 젊음의 열기 … 중구 상권 `부활' 문화공연,트리축제 등 볼거리·즐길거리 풍성  중구 광복동과 남포동 등 원도심에 젊은이들이 몰려오고 있다.  원도심은 지난 1998년을 기점으로 부산시청과 경찰청, 인근 법조타운의 잇따른 이전으로 급격한 침체기를 맞았다. 그러나 최근 동아대, 한국해양대, 고신대 등 주변 5개 대학 캠퍼스의 대학생 등 젊은이들이 몰리면서 원도심인 중구의 상권이 다시 부활하고 있다. 특히 동아대 부민캠퍼스 개설이 광복동과 남포동 일대로 젊은이들을 불러 모으는데 큰 역할을 했다. 광복로 거리 곳곳은 유명브랜드와 카페가 밀집하여 최근 들어 눈에 띄게 20∼30대 왕래가 이어지며 젊은층의 쇼핑메카로 부활하고 있다. 이로 인해 광복로는 서울의 명동에 견줄 정도로 상권이 살아나고 있다.  원도심의 상권 활력은 거가대교와 부산-김해 경전철 개통, 부산시와 중구가 지난 2009년부터 열어온 크리스마스트리축제, 롯데백화점 광복점 개점이 큰 기여를 했다.  거가대교와 경전철 개통으로 교통이 편리해지고 트리축제, 백화점 개점으로 볼거리, 즐길거리가 늘어나면서 부산 인근 김해와 창원은 물론 거제, 통영 일대 젊은이들까지 몰려들고 있는 것이다. 지난해 12월 1일부터 지난 1월 10일까지 열린 트리축제 기간 하루 평균 10만 명의 인파가 다녀갈 정도였다.  중구는 옛 시청사 부근에 대규모 복합단지인 롯데타운(연면적 58만936㎡)이 오는 2016년 들어설 예정이어서 상권 부활에 대한 기대로 들떠있다.  한편 중구청은 상권 부활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4월부터 매월 1·3주 금요일과 2·4주 일요일에 BIFF광장과 광복로 차 없는 거리에서 문화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이들 문화공연은 올해로 4년째로 보컬, 통기타 등 악기연주, 마술, 칵테일 쇼 등 멋진 공연을 매주 선보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제 429호

2012년 06월 (최종편집시간 : 2012.06.25)

의정

제200회 중구의회 제1차 정례회 개회 제200회 중구의회 제1차 정례회 개회  중구의회는 6월 20일부터 6월 29일까지 10일간의 일정으로 제200회 중구의회 제1차 정례회를 개회하였다.  6월 20일 개의한 중구의회 제1차 정례회 개회식에서 이두길 의장은 "추가경정 예산안 심의 시에는 지역발전과 주민의 복지증진 등 각 분야별로 예산이 균형되고, 적정하게 분배되었는지를 종합적이고 거시적인 관점에서 검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전년도 결산 및 예비비지출 승인 시에는 당초 예산편성 목적에 적합한지 예산집행 여부를 확인하고, 집행결과에 대한 다각적인 분석으로 향후 예산운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여 줄 것"을 부탁했다.  이번 정례회 기간 동안에는 2011회계년도 결산 및 예비비지출 승인의 건, 2012년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 2011년도 행정사무감사 결과 시정·처리요구 및 건의사항 추진현황 보고의 건과 중구의회에서 발의한 「부산광역시 중구 친환경 학교급식 지원 조례안」과 구청에서 제출한 「부산광역시 중구 인구관리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 지방별정직공무원의 임용 등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 지방고용직 공무원의 임용 등에 관한 조례 폐지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 재단법인 중구 장학회 설립ㆍ운영에 관한 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 구보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6건의 조례안을 심의 의결한다. 더보기

종합

이미지 준비중 입니다 중구 음식점 `고객불만 제로' 나선다  한국 외식업 중구지부 주관으로 일반음식점 영업주를 대상으로 중구청 대강당에서 6월 19일부터 6월 22일까지 4일간 식품위생교육을 실시했다. 4일간 오후 3시부터 6시까지 3시간 동안 일반음식점 영업주 1,256명이 교육을 받았다.  이번 식품위생교육에는 중부산세무서 과장과 중부소방서 방호과 안전지도계장, 환경위생과장 등이 강사로 나서 △식품접객업소 화재예방 및 안전관리 △중국 관광객유치 증대 방안, 자갈치 일대 서비스 수준 향상 △외식업 경영전략 및 부가세 등 투명한 세무관리 △식품위생법령 및 식중독예방 등에 대한 강의를 펼쳤다. 이번 교육을 통해 중구 음식점 영업주들은 `고객불만 제로'를 위해 더욱 위생적인 음식점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더보기

열린구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