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HEADLINE
광복로 `빛의 평화'로 출렁인다
광복로 `빛의 평화'로 출렁인다 `빛의 평화' 주제로 문화공연, 포토존, 소망트리 선봬 스노우 머신으로 화이트 크리스마스 연출 `눈길'  "화려한 오색의 크리스마스트리로 장식된 광복로에서 아름다운 겨울 축제가 시작된다"  12월 1일부터 내년 1월 9일까지 40일간 광복로 거리 일대에서 `제3회 부산크리스마스트리문화축제'를 선보인다.  12월 1일 오후 6시 개막식이 열린다. 이날 참석 내빈들의 축사에 이어 트리 점등이 이뤄지고 축하퍼레이드가 펼쳐진다. 해군작전사령부 군악대 행진과 성탄 퍼레이드, 소망트리 퍼포먼스 등이 이어진다.  올해는 축제 구간을 △광복로 입구∼시티스폿(A zone)△시티스폿∼근대 역사관 앞(B zone)△시티스폿∼국제시장 사거리(C zone)의 3개 구간으로 확대해 더 화려하고 멋진 트리 축제로 꾸민다.  `빛의 평화(A Peace of Light)'를 주제로 내걸어 12m 높이의 환상적인 빛의 트리를 시민들에게 선사한다. 또 390m에 이르는 화려한 조명의 `빛 터널' 등 멋진 빛 향연이 펼쳐지고, 테마와 이야기, 추억을 담을 수 있는 포토존, 한해의 꿈과 소망을 거는 소망 트리, `나도 스타다' 등 가족과 연인 그리고 친구들과 함께 즐기는 다양한 참여형 콘텐츠로 꾸며진다.  또한 도심 속에서 즐기는 명품 문화공연을 선보인다. `반짝반짝 빛나는 거리 공연'이 주 무대에서 주중상설공연으로 오후 7시와 9시 두 차례 열리고, 주말특별공연도 이어진다. 음악회, 마술쇼, 연극 등을 카페 등에서 선보이는 `찾아가는 콘서트'도 마련한다.  특히 이번 축제 기간 동안 광복로는 눈이 내리는 곳으로 변신한다. 대형 스노우 머신을 가동해 `눈내리는 부산 화이트 크리스마스'를 연출할 예정이어서 벌써부터 시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허혜영 광복로 문화포럼 축제위원장은 "예술이 살아 숨쉬는 광복로에서 40일 동안 펼쳐질 트리축제에 많은 시민들과 관광객들이 참여했으면 좋겠다"며 "원도심 지역민의 꿈을 담은 빛과 소망의 축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관광문화과 600-4082

제 422호

2011년 11월 (최종편집시간 : 2011.11.25)

의정

제195회 중구의회 제2차 정례회 개회 제195회 중구의회 제2차 정례회 개회  중구의회(의장 이두길)는 11월 21일부터 12월 26일까지 36일간의 일정으로 제195회 중구의회 제2차 정례회를 개회한다.  이번 회기에는 구정 전반에 대한 `구정질문 및 답변', 주요 현안사업에 대한 건의 및 시정 요구로 효율적인 구정수행을 위한 `행정사무감사', 내년도 구정 살림규모를 확정하는 `2012년도 일반 및 특별회계 예산안'과 `2011년도 제2차 추가경정 예산안'을 처리할 예정이다.  또한 중구의회 의원들은 △부산광역시 중구 식품진흥기금 운용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 아동·여성폭력방지 및 피해자 보호에 관한 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 폐기물 관리 및 수수료 등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 재난관리기금 운용·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도 심의 의결한다.  한편 중구의회는 10월 28일부터 11월 3일까지 제194회 중구의회 임시회를 개회했다. 이번 임시회에서 중구의회 의원들은 △부산광역시 중구 사무의 민간위탁 기본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의회 위원회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의회 행정사무감사 및 조사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을 심의 의결했다.  또한 2011년도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를 구성하여 최윤근 의원이 행정사무감사 위원장으로 김영희 의원이 간사로 선임되었다. 2011년도 행정사무감사계획서 및 결과보고서 작성을 위한 소위원회를 구성해 행정사무감사가 차질없이 이뤄지도록 사전 준비에 나섰다. 더보기

종합

김해공항 가덕이전 쟁취 범시민 걷기대회 김해공항 가덕이전 쟁취 범시민 걷기대회 김해공항가덕이전 범시민본부 주관으로 11월 20일 `김해공항 가덕이전 쟁취 범시민 걷기대회'가 열렸다. 이날 주민과 단체원 등 1,000여 명이 구청 광장을 출발하여 중앙공원 광장까지 걷기에 참여했다. 더보기

열린구정

행복나누기 중구 `구인·구직의 날' 성황
행복나누기 중구 `구인·구직의 날' 성황  `구직자에게는 일자리를, 기업에는 우수인력을'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행복나누기 중구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를 11월 3일 가졌다.  이번 행사는 일자리가 필요한 주민에게 폭넓은 취업의 장을 제공하고, 구인업체에는 필요한 인력을 지원하는 자리였다. 웅진싱크빅, 부곡스텐레스(주), 토요코인호텔, 자갈치뷔페 등 27개 구인업체에서 참여하여 사람을 뽑았다. 또 직장을 구하러 250명의 구민들이 참여하여 성황을 이루었으며 54명이 구인업체에 면접 또는 서류를 제출했다.  일자리를 구하러 온 이자영(31) 씨는 "지나가다가 채용박람회 플랜카드를 보고 참여하게 됐다"면서 "원하는 직장을 구하게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 채용박람회가 더 자주 열렸으면 한다"고 전했다.  특히 부대행사로 사진을 무료로 제공하는 `얼짱 사진관'을 이용하는 주민들이 많았고, 자신의 적성에 맞는 직종에 응시하려고 이력서를 작성하는 주민들로 붐볐다. 어르신들도 일자리를 구하기 위해 많이 참여했다.  구청 담당자는 "행복나누기 중구 구인·구직의 날 행사에 많은 구민들이 참여했다"며 "현장에서 바로 서류를 제출하고 면접을 보아 반응이 좋았다"면서 "앞으로도 취업을 원하는 구민이 직업을 구할 수 있도록 구인·구직의 날 행사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의:경제진흥과 600-4292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