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HEADLINE
모기 없는 중구 선포 … 민·관 `총력'
모기 없는 중구 선포 … 민·관 `총력'  전국 최초로 중구가 `모기 없는 지역'을 선포하고 모기박멸에 들어가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8월 10일부터 공무원, 희망근로사업자, 자원봉사 주민단체 등 700명이 참여하여 관내 전 지역을 대상으로 선진방역시스템을 도입한 방역활동을 펼치고 있다.  모기는 교미 및 흡혈기간이 2∼3일 정도 경과하면 알이 부화하여 4회의 번데기 과정을 거쳐 22일 정도가 지나면 성충이 된다. 때문에 모기를 원천적으로 막을 수 있는 유충구제에 나섰다. 모기의 90% 이상이 정화조 내 집수정에 서식하므로 정화조 3,219개소에 모기유충구제 약품을 직원과 희망주민이 직접 투입 살포하여 원천적인 성충모기 차단과 완전박멸에 돌입했다. 특히 8월 14일 오전 6시부터 동 새마을 자율방역단과 보건소 방역단, 지역 주민 등이 참여해 구 전역을 대상으로 일제동시방역을 실시했다. 이날 가정과 업소, 상가, 사무실 등에서도 자체방역 활동에 참여해 모기 없는 중구를 만드는데 힘을 모았다.  고신대학교 위생곤충학전공 이동규 교수는 "중구청에서 시행하고 있는 정화조 내 집수정 유충구제사업은 모기 원천박멸에 상당한 효과가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면서, "특히 2차 유충구제 살포시기를 9월말에서 10월초에 투입해야 한다"고 말했다.  8월 한달간 기간제근로자 4명과 희망근로자 30명이 오전과 오후로 나누어 방역소독 작업을 펼친다. 24시간 방제시스템 도입을 위한 모기유인살충기 19대를 국내외 관광객들이 자주 찾는 명소인 용두산공원과 민주공원, 국제시장과 PIFF광장, 음식점 밀집지역, 해안가 등에 설치해 모기를 잡고 있다.  방역소독 신고 시 우선 소독을 실시하며, 동별 산재해 있는 폐·공가와 그 주변 지역을 집중방역 한다. 구 경계지역에는 살충분무와 연막소독을 병행하고 동 새마을 자율방역단은 새벽과 저녁 일몰 후에 방역활동을 펼친다.  구청은 시트로넬라, 제라늄, 페니로얄민트 등 모기가 싫어하는 나무를 집중적으로 심어 모기없는 중구 만들기에 총력을 기울인다.  한편 모기 없는 중구에 대해 KBS, MBC와 문화일보, 국민일보 등의 언론 매체에도 보도되어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모기 없는 도시 중구 만들기 사업은 주민에게 필요한 생활 밀착형 행정의 하나로 추진하고 있으며 중구 전 공무원과 주민들이 함께 참여해 가시적인 성과를 보이고 있다.

제 395호

2009년 08월 (최종편집시간 : 2009.08.25)

의정

제173회 중구의회 임시회 개회 제173회 중구의회 임시회 개회  중구의회 제173회 임시회가 8월 27일부터 9월 1일까지 6일간의 일정으로 열린다.  지난 8월 11일 중구의회 의장실에서 중구의회 의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의원간담회를 열어 앞으로의 의정활동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번 제173회 중구의회 임시회에서 중구의원들은 △부산광역시 중구 공인 조례 전부개정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 의료보호기금특별회계 설치 및 운영 조례 전부개정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 지방청소년위원회 구성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부산광역시 중구 청소년문화의 집 관리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4건의 조례안에 대해 꼼꼼한 심의·의결을 펼친다. 더보기

종합

국가위기상황 대비 `이상무' 국가위기상황 대비 `이상무'  국가차원에서 이뤄지는 유일한 연습 활동인 을지연습이 8월 17일부터 20일까지 3박 4일간 `튼튼한 안보, 안전한 나라'를 주제로 실시됐다. 우리구에서는 12개 기관과 업체에서 500여명이 훈련에 참여했다.  을지연습은 전쟁이나 천재지변 등 국가 비상시에 대처하기 위해 민, 관, 군 합동으로 매년 한 번 실시된다.  지난 68년부터 시작돼 올해로 42번째를 맞는 을지훈련은 국가 보호가 주요 목적인만큼 방어에 중점을 둔 것이 특징. 특히 올해는 전쟁이 일어나기 직전에 생길 수 있는 국가위기상황에 대한 대비상태 점검과 함께 비상시 공무원들의 대응능력을 높이기 위한 훈련이 진행됐다. 또 국민 안전과 밀접한 고층건물 재난사고와 지하철 사고 등 현장 위주의 실제훈련을 강화했고, 사이버 상에서의 위협과 공격에 대비하는 것에 훈련의 주안점을 두고 실시됐다. 8월 18일에는 전국적인 불시 민방공 훈련을 계획하여 적의 공습에 대비한 대피훈련 뿐만 아니라 산사태, 풍수해, 해일 등 대규모 기상재해에 대비한 주민대피훈련도 병행 실시했다. 8월 19일에는 에너지의 날과 연계한 불끄기 캠페인 등 에너지 절약과 연계한 실용적인 전시 대비훈련도 실시했다.  최근 국가안보는 테러, 국제적 범죄 등 전통적인 군사위협 이외에도 대규모 재해나 재난 대비태세가 점점 더 중요시 되고 있어 훈련의 의미를 더했다.  이번 을지연습 기간 동안 중구의회, 통합방위협의회, 자유총연맹, 새마을지회, 바르게살기위원회 등에서 훈련에 임하는 근무자들에게 간식을 제공하여 훈련 참여자들을 격려했다. 더보기

열린구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