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HEADLINE
재래시장, 뭉쳐야 산다
재래시장, 뭉쳐야 산다 공동사업·축제 등 공동 개최로 시너지 효과 극대화  부평동 일대 재래시장인 국제시장과 부평시장, 창선상가, 대덕시장, 만물의 거리 등 5개 재래시장이 하나로 뭉쳐 부산 최대의 재래시장타운인 `국제마켓타운'을 결성한다.  지난달 25일 협의체 결성에 합의했고 지난 13일 국제시장번영회 사무실에서 시장대표자 간담회를 열기도 했다. 협의체 구성을 통해 흩어져 있는 상권을 하나로 묶어 힘을 집중해 우리구 재래시장의 옛 명성을 되찾고 공동 발전을 모색한다. 협의체 구성으로 시장 간의 상호 정보 공유는 물론 공동사업 시행으로 시장의 수준 향상과 상권 기능 회복을 꾀한다.  오는 28일 국제마켓타운 협의체 출범식을 가진다. 이날 협정서에 공동 날인하고 운영규정 확정과 대표선출, 현판식 등의 행사가 이어진다. 28일 공식 출범을 통해 국제마켓타운은 총 매장 면적 5만6천596㎡에 3천19개 점포, 7천260명의 종사자가 있는 부산 최대 시장으로 부산 유일의 생필품·잡화 전문 재래시장으로 거듭난다.  국제시장은 주단 침구 문구류 전문시장으로, 창선상가는 조명기구와 공구류 전문으로, 만물의 거리는 가방 모자 침구류로, 부평시장은 의류 주방 수입품으로, 대덕시장은 부인복 전문 도매 시장으로 각각의 특색을 발휘한다.  우리구는 이들 재래시장이 하나의 타운을 형성하면 시장 축제와 사업 등을 공동으로 개최하는 것이 가능해져 재래시장 활성화의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한다. 또 우리구 상권을 활성화시키는데 큰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보여 행정적인 지원에 총력을 다한다.  이후 우리구는 신창상가와 아리랑 거리, 월드밸리 등 3개 시장을 오는 9월 중에 협의체에 참여시켜 협의체 조직을 더욱 확대할 방침이다.  한편 부평시장 시설현대화 사업을 2월부터 9월까지 추진한다. 부평시장 시설현대화를 위해 길이 160m 너비 8m의 자동개폐식 아케이드를 설치해 시장을 찾는 주민들이 비나 눈이 와도 불편없이 쇼핑을 즐길 수 있게 한다. 현재 상인대표 2인 이상, 공무원, 외부전문가, 민간단체로 구성된 사업추진위원회를 구성 중이다.

제 377호

2008년 02월 (최종편집시간 : 2008.02.25)

종합

정월대보름 장승굿 정월대보름 장승굿 정월대보름을 맞아 지난 21일 민주공원 전역에서 '영호남 화합과 사회 통합 기원' 장승굿판이 벌어졌다. 이날 장승심기, 대보름 소원빌기, 대동놀이 등 다양한 행사가 펼쳐졌다. 또 보수동 산신당에서는 구민의 만복과 소원 성취를 기원하는 산신제가 열렸다. 더보기

열린구정

도심을 더욱 아름답게 가꾼다
도심을 더욱 아름답게 가꾼다  우리구는 품격 있는 해양도시 중구 건설을 위한 올해 도심환경정비 종합계획을 마련했다.  동별 중점구역을 선정하고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정비에 나선다. 또 시민들의 참여를 확산하고 현장 중심의 능동적인 정비를 실시한다.  도심환경 정비 중점분야는 청결한 가로환경조성, 시민 휴식 공간 주변 정기적 정비, 노점상 정비, 폐·공가 공공시설물 점검·정비 등이다. 아름다운 도심을 만들기 위해 주민들이 쉬어 갈 수 있는 아담한 쌈지공원을 조성하고 꽃과 나무를 심고, 옥상을 녹화하여 푸른 공간을 늘린다. 국제연안여객 터미널, 용두산·중앙공원, 자갈치시장, 40계단 문화관광 테마거리 등 관문지역과 관광지, 시민휴식 공간 주변은 정기적으로 정비하여 쾌적한 공간으로 만든다. 기초질서 확립을 위해 선정성 간판·에어라이트·전단, 렙핑(Wrapping)광고 등 불법광고물과 노점상·노상 적치물, 불법 주·정차를 막기 위해 지속적인 단속을 펼친다.  매월 둘째, 넷째주 목요일마다 환경정비의 날을 운영하고 새마을단체는 중앙로, 바르게살기단체는 구덕로 등 유관단체 담당구역을 운영하여 시민과 함께하는 효율적인 환경정비에 나선다. 또 환경정비 기동반을 운영하고 시군구 합동 로드 체킹 등을 통해 현장 중심의 내실 있는 환경 정비에 나선다.  매월 2회 이상 수시로 간부공무원 도보순찰에 나서고 더러운 옹벽이나 담장에 벽화를 그려 아름다운 거리로 만든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