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HEADLINE
이미지 준비중 입니다
고속철 개통! 중구 변화 기대  경부고속철도가 4월 1일부터 개통됨에 따라 우리구도 고속철 개통에 따른 역세권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고속철 개통에 따라 부산 서울간 소요시간이 2시간 40분으로 크게 단축되어 철도 이용객이 평소보다 40% 이상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며 중구 방문객의 수도 증가할 것으로 보여진다.  중앙동, 영주동은 부산역과 300m로 인접해 있어 도보로 접근 가능한 지역으로 영주고가교에서 옛 부산 시청사 간의 건물 스카이 라인을 조성하고 가로변 대형 건축물 외벽을 특화하거나 화단을 조성하고 조명을 설치해 국제도시에 걸맞는 가로경관을 조성해 나간다.  고속철 개통에 따른 지역개발 촉진을 위해서 도로개설 사업과 더불어 자갈치시장 주변 연안정비사업을 펼쳐나간다. 충효촌과 건어물시장 재개발과 영주시장 재건축을 추진하고 국제시장과 창선시장을 리모델링하여 상권활성화를 촉진한다. 부산신항 건설이 완료되면 국제여객터미널 신축을 신청할 계획이다. 영주동 문화공원 조성과 가로변 녹화 조성으로 푸르고 아름다운 중구 거리를 만들어간다.  방문객 증가에 대비해 40계단 테마거리 조성과 관광특구 지정 신청, 백산기념관과 40계단문화관의 기획전시를 강화하고 문화프로그램 운영을 보다 활성화한다. 볼거리, 즐길거리를 다양화하기 위해 PIFF광장 열린문화관광 이벤트, 토요상설 열린문화 체험마당 등을 마련한다.  특히 방문객 편의를 위해 중구 주차안내 지도를 제작 배부하고 부산역에서 출발하는 중구 순환 버스(15분 소요) 운행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한편 시는 중앙동과 광복동 등 기존 시가지 지구(70만7천㎡)의 경우 업무·상업·위락·주상복합기능을 부여해 고속철 개통에 따른 개발을 추진키로 했다.  총 사업비 5천732억원이 투입되는 경전철 영도선 건설 사업은 부산역∼제2롯데월드∼한진중공업∼영도구청∼태종대에 이르는 11.8㎞를 조성하는 것으로 오는 5월 민간투자사업 추진 여부가 결정되고, 내년 1월 협상대상자가 지정된다.  고속열차의 부산∼대구 간 운임은 1만2천200원이며 부산역에서 출발하는 서울행 첫차는 오전 5시25분, 서울행 막차는 오후 9시30분, 서울역에서 출발하는 부산행 첫차는 오전 5시30분, 막차는 오후 10시다. 운행시간은 부산~대구 1시간1분, 부산~대전 1시간50분, 부산~서울 2시간40분이 소요된다.

제 330호

2004년 03월 (최종편집시간 : 2004.03.25)

종합

봄 꽃심기와 거리정화 봄 꽃심기와 거리정화 APEC 유치와 봄을 맞이하여 우리구 전역에 걸쳐 지난 3월 18일 10시부터 2시간동안 각급 단체원, 공무원, 주민 등 5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봄 꽃심기와 거리정화 활동을 벌였다. 더보기

열린구정

이미지 준비중 입니다
노후주택 리모델링 자금지원  우리구는 리모델링이 필요한 아파트단지나 건축물에 대해 4월중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설명회를 원하는 주민은 건축지적과(600-4601∼3)로 연락하면 리모델링 추진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들을 수 있다.  리모델링은 사용승인을 얻은 후 20년 이상 경과된 건축물에 대해 노후화 억제 또는 기능 향상을 위하여 증축, 개축이나 대수선을 하는 건축행위를 말한다.  리모델링을 위한 사업 자금지원은 전용면적 85㎡ 이하인 공동주택으로서 사용승인 후 20년이 경과한 공동주택으로 리모델링 행위허가를 받은 주택의 소유자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대출한도는 호당 소요자금의 80%이내에서 3,000만원 한도까지이며, 대출금리는 연 5.5%(국민은행, 국민주택기금)로 3년 거치 5년 원리금 균등 분할상환하면 된다. 자금 지급은 착공시 50%, 공사 완료 후 50%가 지원된다.  최근 리모델링에 따른 건축법 적용이 완화되어 공공의 이익을 저해하지 아니하고, 주변의 대지 및 건축물에 지나친 불이익을 주지 않고 도시의 미관이나 환경을 지나치게 저해하지 않으면 리모델링이 가능하다.  또 증축의 경우 기능 향상 등을 고려하여 기존건축물의 연면적 1/10이내의 승강기·계단·복도, 각 세대의 노대·화장실·창고와 거실, 주택법에 의한 부대·복리시설에 한해서 리모델링을 할 수 있다.  개축시에는 증축하는 부분과 기존 건축물과의 접합부분 또는 그 접합부분의 인접 부분으로 제한된다. 공동주택의 경우에는 세대수를 증가시키거나, 복리시설을 분양하기 위한 경우에는 리모델링을 할 수 없다.  리모델링을 하기 위해서는 우선 입국자나 소유자 2/3 이상의 동의를 확보하고 난 후 건축심의를 신청해야 한다.  구청장의 조합설립인가가 나면 리모델링 허가 신청을 하고 건축물에 대한 구조 안전이 확인 되면 리모델링 허가 신청이 이루어져 이주 및 착공에 들어가게 된다.  노후화된 주택 리모델링으로 부동산 가치를 높이는 경제적 효과와 더불어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공간 확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40계단이 있는 정다운 중앙동 도로
40계단이 있는 정다운 중앙동 도로  중앙동은 6개의 주간선도로인 중앙로, 대교로, 충장로, 구덕로, 태종로, 대영로와 1개의 보조간선도로인 대청로가 벋어 있는 곳이다.  백산2·3·4길, 중앙오거리, 보람길, 웅비1·2·3길, 아름길, 금융1길, 40계단1·2길, 부두1·2길의 15개 소로가 나있다. 골목길인 논치1길, 백계단길을 비롯하여 금융거리인 명물거리를 포함해 총 25개의 정다운 도로가 우리몸의 실핏줄처럼 연결되어 있다.  중앙동의 소로, 골목길, 명물거리는 그 지역의 특색을 가장 잘 나타낼 수 있는 지역명과 역사성, 기존 도로명, 지형적 특성, 권역별 특성, 관공서, 학교 등 공공시설명을 우선적으로 고려하여 탐방자의 인지도를 높일 수 있도록 명칭으로 정해졌다.  중앙동 3가에 위치한 우리구를 대표하는 추억의 40계단길을 소개해 본다.  40계단길은 "40계단 층층대에 기대앉은 나그네…" 라는 노랫말로 시작되는 대중가요 `경상도 아가씨'(손로원 작사, 이재호 작곡 박재흥 노래)라는 노래비가 세워진 곳으로 언제 생성되었는지 정확히 밝혀져 있지는 않지만 중앙동 `새마당'이 생겼던 때가 1908년이라는 점을 미루어보면 동광동5가 언덕 윗길에서 중앙동4가 새마당으로 내려서는 계단길 이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40계단이 널리 알려지게 된 것은 한국전쟁 당시 피난민 때문이다. 40계단 일대의 구호물자 장터는 국제시장과 더불어 이름난 돗데기 시장이 되기도 했으며, 고향을 등지고 피난 온 사람들의 이산가족 상봉장소로도 유명했다. 오늘날 40계단이라 불리는 것은 본래의 계단에서 남쪽으로 10여 미터쯤 떨어진 자리에 새로이 축조된 것이다.  우리민족의 애환을 담고 있는 이 계단을 기념하기 위해 지난해 2월 `40계단기념관'이 완공되었으며, 이 일대의 도로를 40계단길, 40계단1길, 40계단2길로 정해 어려웠던 그 시절의 의미를 되살리고 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