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HEADLINE
40계단 테마거리 3월말 완공
40계단 테마거리 3월말 완공 4개 광장·어머니의 마음 등 조각상 들어서  중구 동광동 40계단 일대가 오는 3월말경이면 50∼60년대 피난시절의 애환과 향수가 스며있는 새로운 문화관광명소로 태어나게 된다.  40계단 테마거리에는 국민은행중앙동지점∼40계단∼40계단기념관∼소라계단∼팔성관광에 이르는 도로에 40계단 광장·건널목 광장·소라계단 광장·선착장 광장 등 4개의 광장이 들어선다.  또 폭 5∼10m, 길이 560m의 도로를 철도레일과 철길 볼라드를 이용한 기찻길과 물결무늬의 보판과 닷줄걸이 볼라드를 이용한 바닷길을 테마로 한 도로로 변모하게 되어 40계단 주변을 찾는 시민들에게 추억과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공간으로 거듭난다.  지난해 12월에 선정된 피난시절의 힘든 생활 속에서도 아이를 지키고 키우시는 강하고 슬기로운 어머니를 그린 `어머니의 마음'과 어려웠던 시기 힘든 부두노동자의 고뇌를 표현한 `아버지의 휴식'이 설치되면 교육적 효과를 높일 것으로 보인다.  어려웠던 시절이라 아이들도 가사일을 도와야 했던 당시의 어린이를 표현한 `물동이 진 아이', 먹거리가 많지 않았던 시절의 뻥튀기 아저씨와 아이들의 정겨운 모습을 표현한 `뻥튀기 아저씨', 50∼60년대 어려웠던 시절 당시 많은 문학인들의 작품활동이 활발했던 중구의 문학인을 대표로 나타낸 `아코디언을 켜는 사람' 조각상이 세워지면 추억의 향수를 더욱 불러일으키게 될 것이다.  또 우리나라 최초로 상업방송 전파가 발송되었던 자리를 표시하는 `MBC상징조형물'도 함께 설치된다. 이들 조각상은 교육적 효과와 더불어 테마거리의 분위기를 한층 살려줄 것으로 전망된다.  우리구는 이에 만족하지 않고 40계단 문화관광 테마거리를 상징하고 지난 시절의 역사를 한눈에 표현할 수 있는 상징게이트를 설치하고자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공모에 나서고 있어 앞으로 들어날 40계단 테마거리 모습에 시민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40계단문화관 개관 1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그때 그시절 닥종이 인형전'이 40계단문화관 6층 특별전시실에서 오는 3월 31일까지 열린다.

제 329호

2004년 02월 (최종편집시간 : 2004.02.25)

종합

노인회 활동 구청 지원·협조 노인회 활동 구청 지원·협조 "감사"  중구노인회 이창건 회장이 지난 2월 17일 구·동정설명회에 참석하여 노인회 활동에 많은 지원과 협조를 아끼지 않은 구청에 감사의 뜻을 표했다.  이 회장은 적극적이고 지속적인 노인회 활동을 펼쳐 노인들의 복지 향상에 기여한 바를 인정받아 지난해 10월 2일 노인의 날 `국무총리상 표창'을 받고 지난 1월 10일 대통령 주재의 청와대 영빈관 오찬에 초대받아 참석하는 영광을 가졌다. 더보기

열린구정

닭·오리 소비촉진 앞장선다
닭·오리 소비촉진 앞장선다 중구 공무원 `수·금요일 닭등 먹어요'  우리구는 지난 2월 17일 중앙동 대궁삼계탕에서 이인준 구청장과 구간부, 음식업 관계자, 의사회, 약사회 등 200여명의 시민이 참석하여 닭 오리고기 소비촉진을 위한 시식회를 가졌다.  `맛있고 영양 많은 닭, 오리음식을 안심하고 드세요'라는 케치프래이즈로 시식 행사를 가지고 거리 캠페인에 나서 시민들의 소비촉진을 독려했다. 이날 맥도날드, 롯데리아 등 패스트푸드 10개소에서는 치킨 무료 시식회가 이어졌다.  시식행사에 참석한 이인준 구청장은 "어려움에 처한 외식업계를 살리기 위해 우리구 직원들이 솔선하여 닭 오리음식 소비 촉진에 나섰다"면서 "시민들이 안심하고 닭 오리고기 등 육류요리를 먹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현재 중구지역의 경우 닭, 오리를 취급하는 음식점이 50여개 업소로 조류독감 발생이후 70% 이상 손님이 격감하여 업소운영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대부분이 타 업종으로의 전환을 모색하고 있는 실정에 있다.  이에 우리구는 지난 2월 10일부터 조류독감으로 인한 닭, 오리의 위축된 소비를 늘이기 위해 75℃ 이상에서 5분간 충분히 가열 조리된 닭과 오리음식은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다는 홍보전단을 제작 배부하고 있다.  또 중구 공무원들의 솔선수범을 보여주기 위해 지난 2월 16일부터는 구내식당에서 매주 수요일은 닭 오리고기, 금요일은 소·돼지고기 요리를 메뉴에 넣기로 하였다.  앞으로 우리구는 한국음식업중앙회 중구지부와 함께 대대적인 캠페인을 실시하여 소비촉진을 위한 대책마련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