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HEADLINE
자갈치시장 현대화 꿈 `첫 삽'
자갈치시장 현대화 꿈 `첫 삽' 부산 자갈치시장을 수산물종합유통센터로 재개발하는 현대화 사업이 추진 10여년만인 지난 12월 26일 착공식을 올리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갔다.  현재 건물 철거 후 주차장으로 쓰고 있는 시장 부지에서 열린 착공식에는 오거돈 부산시장 권한대행, 이인준 구청장과 부산시 도시개발공사 김을희 사장, 지역국회의원 등 각계 인사 300여명이 대거 참석하여 자갈치 현대화 사업 추진을 축하했다.  부산시도시개발공사와 부산시, (사)부산어패류처리조합 등은 지난 12월 17일 서울의 명지건설(주)과 부산의 (주)협성종합건업 컨소시엄을 시공사로 선정해 자갈치 시장을 1465평 규모의 현대식 건물로 재개발 한다고 밝혔다.  이로서 우리구의 숙원 사업인 자갈치 시장 현대화가 본격적인 궤도에 오름에 따라 중구지역 상권 활성화와 지역경제 발전에 물꼬를 틀 것으로 보여진다.  또 해양수도 부산과 세계도시 중구의 국제적 수산물 관광명소로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하 2층 지상 7층 규모로 들어설 자갈치시장 건물은 부산의 상징인 갈매기를 형상화하여 더욱 눈길을 끈다.  지하엔 주차장을 비롯해 냉동·냉장창고와 선어물 처리장이, 1∼2층엔 현대식 수산물시장이 설치된다. 3층은 해수사우나실·한방휴게실·해양쇼핑점·테마카페, 4층은 소극장·다목적홀·문화센터, 5층은 맥주점·게임파크·커피전문점, 6층은 퓨전바·구이전문점·패밀리 레스토랑, 7층은 바닷가재 전문점 등이 들어선다.  지난 70년 3층 규모로 신축된 자갈치시장은 이후 대형화재와 재해위험건물 D등급 판정으로 94년 6월 조합원들을 중심으로 자갈치시장 현대화추진위원회가 결성된 후 10여년 만에 현대화 사업이 가시화된 것이다.  도개공은 자갈치 현대화 사업비 362억원을 투입, 본격 공사에 들어가 오는 2006년 6월까지 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사업비는 국비 109억원, 시비 54억원, (사)부산어패류처리조합 100억원, 도개공 99억원 등이 투입되며, 올해 국비 30억원과 시비 54억원 등 84억원이 확보돼 있다.

제 327호

2004년 01월 (최종편집시간 : 2004.01.01)

종합

중구여성 사랑의 김장나누기 중구여성 사랑의 김장나누기  중구여성들이 이웃사랑을 김장에 담아 보냈다.  중구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은 지난 12월 11일과 12일 양일간 중구청 소각장 일대에서 우리이웃인 소년소녀가장과 독거노인 등에게 나누어 줄 배추 1,000포기와 무 300개의 김장을 담그느라 분주한 손길에 정성이 가득했다. 맛깔스럽게 담은 김장김치는 12일 오후 2시 구청광장에서 전달식을 갖고 관내 형편이 어려운 이웃 140세대에 보내졌다. 부녀회원들이 담근 김장을 받아든 한 독거노인은 "아주머니들 덕분에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겠구려"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중구여성단체협의회 주관으로 자원가사봉사원과 아파트여성대표자 회원의 노력으로 지난 12월 9일과 10일 양일간 무의탁노인, 저소득 모·부자가정, 장애인 등 형편이 어려운 150여세대에 전달할 김장을 정성껏 담갔다. 추운날씨에도 불구하고 이날 자원가사봉사원과 아파트 여성 대표자 회원들은 배추 600포기, 무 150개의 김장 김치를 만들기 위한 수고를 아끼지 않아 우리 이웃들이 따듯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하였다.  한편 용두산공원내 정수사에서도 올 겨울 김장을 담아 소년소녀가장 등 50세대의 주민에게 사랑을 전달했다.  중구여성단체협의회와 중구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은 김장철이 되면 소년소녀가장, 무의탁노인, 장애인, 결식아동 등 형편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매년 사랑의 김장 나누기 행사를 열고 있다. 더보기

열린구정

자원봉사대축제 중구가 최고
자원봉사대축제 중구가 최고 최우수 `중구 소아암어린이돕기' 우 수 상 `중구 용두산 봉사대' 장관표창 `부산디지털고등학교' 시장표창 `중구 자원가사봉사회'  중구 혜광고등학교의 `백혈병 소아암어린이돕기 자원봉사단(대표 한동하)'이 지난 10월 6일부터 12일까지 일주일간 시전역에서 펼친 제10회 자원봉사대축제에 참여한 508개 팀 중 최우수 봉사단으로 선정됐다.  자원봉사대축제는 단체 473개 팀, 개인 35팀 등 총 508팀에 1만9천233명이 참여해 이웃사랑을 자원봉사 실천으로 정성어린 땀을 흘렸었다.  '2003년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은 지난 5일 시청대강당에서 열렸으며 우수상은 부산디지털 고등학교의 `중구 용두산봉사대(대표 박준형)'가 차지했고 행정자치부 장관표창은 `부산디지털 고등학교'가 수상했다.  한편 지난 4일 오후 열린 2003여성자원봉사자 대회에서는 중구 자원가사봉사회 한신자씨 등 17명이 부산광역시장 표창을 받았다.  최우수상을 받은 `중구 백혈병 소아암어린이돕기 자원봉사단'은 매주 지속적으로 한국백혈병 소아암 옹달샘사랑회와 결연을 통해 부산대학병원 소아암 어린이 병동을 방문하여 어린이들의 말벗이 되어주고 놀이와 책읽기 등을 통해 잠시나마 어린이들이 병마의 고통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도와주고 병실청소도 맡아하여 보호자의 도움이 되었다.  우수상을 받은 `중구 용두산봉사대'는 용두산 공원에서 열리는 전통민속공연 보조활동을 비롯하여 농촌체험, 목욕봉사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 지역 사회활동과 문화교류에 기여한 바가 인정되었다.  장관표창을 한 부산디지털 고등학교는 2002년 9월 수해로 피해를 입은 김해 지역에 학생들이 성금을 모아 생필품을 전달하고 직접 봉사에도 나섰으며 올해 9월 태풍 피해를 입은 대청공원과 강서지역에 840여명의 학생 학부모 교사가 피해복구에 나서는 등 지역사회 활동에 앞장섰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