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HEADLINE
중구 긴급생활지원금 10만원 받았어요
중구 긴급생활지원금 10만원 받았어요 6월 19일까지 신청 접수 구민, 등록외국인 지급 완료 지역 상권 활성화에 도움 "현금으로 받으니 얼마나 편리하고 좋은지, 정말 요긴하게 썼어요" 중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민들의 생활안정과 침체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5월 18일부터 6월 19일까지 `중구형 재난 긴급생활지원금' 신청을 동 주민센터에서 접수받았다. 전 구민과 등록외국인에게 1인당 10만원의 현금을 계좌 입금 완료했다. 지급대상자는 4월 16일 기준 중구에 주민등록을 둔 거주자 4만430여 명과 다문화 결혼이민자 120명을 포함한 등록외국인 2200여 명이었다. 타구의 경우, 5만원 선불카드 등의 형태로 지원금을 지급했으나 중구는 구민들이 바로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현금 10만원으로 지급해 좋은 반응을 얻었다. 중구는 신속한 지원금 지급을 위해 TF팀을 구성했고, 동 주민센터의 지원금 접수를 돕기 위해 구청 직원을 파견해 신청에 차질이 없도록 조치했다. 기다려오던 지원금이라 접수가 시작된 5월 18일, 19일, 20일 3일 만에 구민의 90%가 접수 신청을 마쳐, 계좌 확인 등의 절차에 시간이 많이 소요됐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국가와 중구청이 지원한 긴급재난지원금이 지역 소비에 다소나마 활력을 불어넣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의료기관·제약, 음식료품, 소매(슈퍼마켓, 편의점), 미용, 휴게음식점(커피숍, 제과점, 패스트푸드점) 등의 업종에서 지난해보다 매출액이 증가했다. 동광동 박미례 어르신은 "어려운 형편에 10만원은 큰돈이지, 덕분에 맛있는 반찬도 사먹고, 생필품도 살 수 있었다"고 말했다. 대학생인 보수동 김나영 씨는 "국가지원금과 달리 내 통장에 10만원이란 돈이 들어오니 정말 기분 좋았다"면서 "다른 구에 사는 친구들에게 지원금 자랑을 했더니 많이 부러워했다"면서 "쇼핑도 즐기고 맛있는 것도 사먹어 행복했다"고 전했다. 문의:안전도시과 600-4980∼2  

제 525호

2020년 06월 (최종편집시간 : 2020.06.25)

의정

제269회 중구의회 제1차 정례회 개회 제269회 중구의회 제1차 정례회 개회 구의회(의장 강인규)는 6월 22일부터 26일까지 5일간의 일정으로 제269회 제1차 정례회를 개회했다. 6월 22일 제1차 본회의에서는 회기결정,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구성과 구정질문이 있었으며, 제1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위원장 및 간사를 선임했다. 6월 23일부터 2일간 상임위원회에서는 △부산광역시 중구 국제화교육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 등 의원발의 조례안 4건과 △2020년 제1차 수시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안 등 구청제출 안건 5건을 심사했다. 6월 25일 제2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는 △2019회계연도 결산 및 예비비지출 승인의 건을 심사했다.   더보기

열린구정

보수동 도시재생 노후주택 집수리 완료
보수동 도시재생 노후주택 집수리 완료 지난해 9월 신청 접수 선정 10가구 주거환경 개선 보수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됐던 노후주택 집수리 사업이 완료됐다. 집수리 사업은 보수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구역 내 노후 주택의 외부(지붕, 외벽, 담장, 창호)를 수리해 마을의 경관을 개선하고 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추진된 사업이다. 우선 보수동 집수리 거점시설인 검정다리의 꿈(보수대로140번길 28)을 리모델링했고, 집수리 협동조합 바꾸미를 설립해 운영에 들어갔다. 보수동 집수리사업을 위해 지난해 9월 신청 접수 후 선정을 통해 11월부터 공사가 시작됐다. 지은 지 20년이 경과한 노후 주택을 대상으로 최대 700만원까지 집수리비가 지원됐고, 총 사업비의 10%는 자부담했다. 올해 상반기 중 보수동의 낡은 주택 10가구에 대한 집수리를 완료할 예정이다. 첫 사업지로 선정된 90세의 이수용 씨 댁은 지은 지 44년 된 2층 건물로 주택의 외벽이 너무 낡아 페인트 전체가 떨어져 나올 정도로 미관도 나빴고, 누수도 심했던 집이었다. 페인트와 방수는 물론 창호와 샷시 공사를 통해 외관도 깔끔하게 개선하고 누수도 잡았다. 이수용 씨 딸은 "어머니의 낡은 집은 비가 오면 대야를 받쳐 두고 생활해야 해 너무 불편했고, 외관도 보기 흉했는데, 운 좋게 도시재생사업에 선정돼 이렇게 훌륭한 집으로 탈바꿈시켜 주셔서 정말 감사하고 대만족"이라고 전했다. 중구는 올해 보수동 집수리사업 신청자를 다시 모집할 예정이다. 모집 공고 후 집수리 대상지 선정위원회 심사·선정을 거쳐 사업추진에 나선다. 문의:재생건축과 600-4624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