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특집

구민이 주인되는 행복도시 중구

바다속 여행 `부산아쿠아리움'
  • 작성일 :
  • 조회수 : 260
  • 작성자 : 나이스중구

1451_310.8-2.jpg
희귀어종 만나는 가족나들이 천국 8월말까지 야간개장 실시  따가운 여름의 햇살 속에 피서철이 다가왔다. 가까이 있으면서 유익한 놀이를 할 수 있는 곳은 어딜까 고민하는 사람들이 많다. 작년 11월 해운대에 생긴 부산아쿠아리움은 국내 최대의 시설을 자랑하는 수족관을 마련하여 많은 이들의 발길을 붙들고 있는 곳이다.  서울처럼 근교에 레저시설이 잘 가추어진 에버랜드나 다른 시설이 별로 마련되어 있지 않은 부산. 좋은 시설을 자랑하고 학습의 기회도 가질 수 있는 가족피서나들이 장소로 부산아쿠아리움을 소개한다. *최첨단 국내최대규모  아쿠아리움(Aquarium)은 바닷물을 끌어들여 만든 수족관으로 해저 생물들의 생태와 움직임을 생생하게 관찰할 수 있게 만든 시설물이다.  우리나라에 조성된 아쿠아리움은 서울 코엑스, 63빌딩에 약식으로 조성된 것과 부산아쿠아리움을 합쳐 모두 세 곳 뿐이다.  부산아쿠아리움은 지상1층 지하3층으로 단일 시설물로는 국내 최대 규모인 연면적 1만3천200㎡(4천여평)에 이른다.  테마별로 특성을 살린 40개의 수족관과 80m 아크릴터널, 300만ℓ의 메인 수족관, 바다 속 생물을 직접 만져볼 수 있는 터치풀 250여종, 3만5천여 마리의 심해어류 등 수중생태계의 모든 것을 체험할 수 있는 최첨단 시설을 갖추고 있다.   *바다 희귀어종 가득  수족관에 살고 있는 바다 생물은 포유류 파충류 양서류 어류 조류 무척추동물 등 매우 다양하다. 포유류인 수달 4마리, 파충류인 바다거북과 돼지코거북이 10마리, 양서류인 중국장수도롱뇽과 한국도롱뇽 8마리, 조류인 자카스펭귄 30마리, 어류인 그레이너스샤크, 나폴레옹피쉬 등 210여종 3만여 마리가 살고 있다. 그리고 해파리 산호 등 무척추동물도 34종에 4천500여 마리에 이른다.  눈에 띄는 것은 세계 최대의 민물고기 피라루크, 살아 있는 화석으로 불리는 앵무조개, 말굽게, 철갑상어, 세계 최대의 도롱뇽인 중국장수도롱뇽과 세계 최대의 갑각류인 자이언트스파이더크랩 등 다른 곳에서는 볼 수 없었던 진귀한 희귀종들을 볼 수 있다.  특히 눈길을 끄는 것은 영화 `조스'덕으로 공포의 대상으로 자리잡고 있는 상어에게 잠수부가 직접 먹이를 주는 모습을 눈앞에서 볼 수 있다. 수족관 물고기들에게는 12시와 4시 두 번 먹이를 주는데 고등어 명태 조개 등을 제각기 적당한 크기로 썰어서 직접 입에 넣어주고 있다.  신비한 바다 생물들을 보면서 가족모두가 바다속 동화의 나라로 떠난다. 어릴적 보았던 만화속 주인공인 바다 동물을 보면서 일상에 찌들었던 삶에서 살짝 비껴나 평소 볼 수 없고 갈 수 없는 해저탐험을 하는 경험이란 특별하지 않을 수 없다.  4살배기 꼬마에서 초등학생 중학생 할 것 없이 직접 체험하고 경험하는 학습에 익숙해져 있는 요즘 학생들에게 바다생물 체험의 장으로 추천할 만한 곳이다.  텔레비전에서나 볼 수 있었던 어린 해파리가 투명한 몸체를 움직여 이리저리 떠다니는 모습, 안이 환히 들여다보이는 손톱만한 크기의 물고기, 두 개의 뾰족한 뿔과 긴 꼬리를 가진 헬리콥터 모양의 물고기들, 특이한 입 모양을 가진 물고기들까지 다양하고 신비로운 모습에 한껏 매료된다.   *다양한 편의시설과 볼거리  수족관 외에도 해저여행 시뮬레이터극장, 세계 각국의 음식이 있는 월드푸드플라자, 빛공연장, 다양한 물고기 모양의 완구와 문구류를 판매하는 아쿠아리움숍, 패스트푸드점 등의 부대시설이 있다.  지하 1층 출구 쪽에 전시된 수족관 자동차 역시 또 하나의 볼거리다.  부산아쿠아리움을 찾는 하루 이용객은 평일 2천명, 주말 7∼8천명 정도다. 수족관 입장료는 성인 1만4천원, 중고생 1만1천500원, 어린이 9천원이다.  여름을 맞이하여 지난 13일부터 8월 31일까지는 저녁 12시까지 야간개장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여름방학 프로그램으로 흥미로운 물고기 해부실험, 수족관 뒷무대 탐험, 바다 극장에서의 물고기 먹이 주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한 `피쉬 캠프'가 어린이들을 기다리고 있다. 8월 12일∼30일까지 하루 4시간으로 2만5천원 정도. 수족관의 이곳 저곳을 살펴보는 기회를 제공한다. ☎740-1715
목록